본문 바로가기
건축/뉴스, 잡지 등 잡지식

렘 콜하스 (Rem Koolhaas)

by 건축일하는 핑크문어 2019. 11. 21.







그의 회사 OMA의 폭넓은 동문 명단과 함께, 렘 zhf하스(1944년 11월 17일생)를 현대 건축의 대부라고 부르는 것은 무리가 아니다. 40년 동안 동등한 부품 이론가이자 디자이너였던 콜하스는 건축가들이 우주의 프로그램과 상호작용을 바라보는 방식에 혁명을 일으켰고, 오늘날에도 건축의 능력을 새로운 장소로 이끄는 건물을 계속 설계하고 있다.

Remment Koolhaas는 네덜란드의 Rotterdam에서 태어났다. 8살 때 쿨하스의 아버지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직책을 받았고 그 후 그의 가족을 아시아로 옮겼다. 이 가족은 3년 후 암스테르담으로 돌아왔고, 콜하스는 1968년 런던에 있는 건축학회에 입학할 때까지 나중에 영화제작(그가 여전히 그의 작품에 영향을 준다고 믿는 단계)을 추구할 것이다. 코넬 대학과 뉴욕시의 건축 도시 연구소에서 계속된 연구를 마친 콜하스는 런던으로 돌아와 부인 마들론 브라이센도르프, 엘리아, 조 젱헬리스와 함께 자신의 회사 OMA를 열었다. 그는 또한 그의 알마 마터에서 가르치기 시작했고, 그 기간 동안 그는 어린 자하 하디드를 만났다. 하디드는 곧 OMA에 가입했고, 이 단체는 헤이그에 있는 네덜란드 의회 건물에 의해 강조된 매우 개념적이고, 주로 건설되지 않은 일련의 프로젝트들을 함께 진행하기 시작했다.




이 기간 동안 쿨하스는 그의 미래 건축 전략을 규정하게 될 도시주의자 선언문인 Delirious New York을 썼다. 이 책에서 콜하스는 도시의 극도로 밀집된 "혼잡의 문화"를 문화적 육성시설로 기념하는데, 이 곳은 설명되지 않은 상호작용이 혁신과 창의성을 이끌어 낼 수 있는 곳이다. 콜하스가 고층 건물 내 트랙을 달리는 등 서로 다른 유형의 건물 안에서 의도하지 않은 프로그램 유형을 의도적으로 도입하면서 크로스프로그래밍(cross-programming)이라는 아이디어를 처음 제시한 것도 이 글에서였다. 그 아이디어는 그 후 시애틀 중앙 도서관을 위한 그의 디자인에 노숙자들을 위한 병원들을 포함시키자는 그의 실패한 제안과 같은 다양한 형태로 돌아왔다. 그 책은 오늘날까지도 건축계의 필수적인 부분으로 간주되고 있다.


하디드가 회사를 떠난 후, OMA는 첫 번째 주요 위원회인 헤이그에 있는 네덜란드 댄스 극장을 받았다. 1987년에 완공된 이 건물은 Delirious New York의 많은 아이디어들의 표현이었다; 다양한 형태와 물질성의 볼륨이 새로운 형태의 공간과 시각적으로 자극적인 구성을 창조하기 위해 독특한 방식으로 충돌하는 것을 특징으로 한다. 그 건물의 성공과 그들의 미건설 경쟁 부문에 대한 지속적인 호평을 받은 OMA는 국제적인 인정을 받았다.

1990년대에는 프랑스 Euralille 시의 도시 마스터 플랜에서부터 로테르담 쿤스트할(1992년)에 이르기까지 zhf하스와 OMA의 규모도 매우 다양했다. 이러한 주거 프로젝트 중 가장 널리 알려진 것은 파리의 비야 달레아바(1991년)와 마이슨 보르도(1999년)이다. 이 집들에서 쿨하스는 모더니스트 고전, 특히 빌라 사보예와 판스워스 하우스의 단서를 얻어 그들의 디자인을 부품으로 불어서 고객들의 독특한 요구에 맞게 재조립했다. 빌라 댈러바에는 옥상 수영장과 가느다랗고 불규칙하게 배치된 기둥과 부은 콘크리트 벽으로 지상에서 3층 높이 솟아오른 재료들의 역동적인 콜라주가 특징이었다. 민간 아파트는 아래 공유 유리 거실과 위의 수영장으로 연결되어 있었다. 메이슨 보르도의 디자인은 프로그램 유형과 관련된 다양한 불투명성의 3개 층을 포함했는데, 휠체어 사용자인 남편을 위한 사무실이 두 배로 늘어난 대형 엘리베이터로 연결되어 있었다.





그 후 1999년 건축 싱크탱크 및 연구그룹 AMO가 설립됨에 따라 OMA 내에서의 대규모 확장이 있었다. AMO는 그 후 패션 하우스 프라다를 위한 가게와 런웨이 쇼를 포함한 수많은 전시회와 행사를 위한 디자인에 기여했다. 2000년대 OMA의 주요 건물로는 포르토의 카사 다 뮤지카(2005년), 댈러스의 와이리 극장(2009년), 시카고의 IIT-맥코믹 트리뷴(2001년), 시애틀 중앙도서관(2004년) 등이 있다. 특히 시애틀 도서관은 건축의 건축적 접근과 도표에 지대한 영향을 끼쳤다. 즉 공간 관계를 개략적으로 설명하는 데 사용되는 단어-버블 프로그램 도표는 그 후 전 세계 건축가들에 의해 사용되었다. 도시의 관점을 강조하는 도서관의 선회 비행기들은 또한 우아한 형태는 사용자 경험에 초점을 맞추는 것에서 파생될 수 있다고 비평가들을 설득했다.


이후 쿨하스는 베이징의 CCTV 본부와 혼용 빌딩 드 로테르담, 카타르 국립도서관, 밀라노의 폰다지오네 프라다 등 전 세계 건물 디자인에 손을 댔다.


최근 몇 년간 렘 쿨하스의 담론은 2014년 베니스 비엔날레의 칭송받는 이사회에서 건축을 근본적인 요소로 분해하는 것부터, 스마트 시티의 실현 가능성, 나이지리아 라고스의 도시화에 관한 연구까지 다양했다. 그는 또한 종종 "사람들은 무엇이든 살 수 있다"는 그의 주장과 같은 회의의 영역을 파고들었다. 그리고 그들은 어떤 일에도 비참할 수 있고 어떤 일에도 황홀할 수 있다. 점점 더 나는 건축이 그것과 아무 관련이 없다고 생각한다. 물론 그건 해방도 그렇고 경악도 그렇고."


이러한 주장으로 쿨하스는 '건축계에서 가장 논란이 많은 인물' '반건축가'로 불리게 되었지만, 그러한 서술은 언제나 건축의 다음 단계를 쫓는 남자의 경력과 어떻게 더 크게 생각할 수 있는가를 담아내지 못한다. Bjarke Ingels, Ole Shheen, Farshid Moussavi, Jeanne Gang, Winy Maas, 그리고 많은 다른 사람들의 경력을 쌓는 것을 도움으로써 Koolhaas는 아마도 미래를 창조함으로써 더 크게 생각하는 다른 방법을 발견했을 것이다.



출처 - www.archdaily.com


댓글0